메뉴 건너뛰기

석이엄마 2006.04.24 22:26
조회 수 5 추천 수 0 댓글 5
금욜 상경할라카는뎅
내컁 시간내서 놀아줄 사람 요기요기 붙어라~
월욜오후에 내려갈라꼬
그럼 금욜저녁부터 토욜 월욜......일욜은 남편과 짝짜꿍해줘야하니깐
그래도 사흘뿐이네?
부산에 있는 강생이들 밥챙겨주는거땜시
갸~들 오줌처리반이 없는 관계로 오래있을 수 없어서리.....
한 일주일 아니 몇주간이라도 있고싶은뎅
서울선 할일도 없고
같이 놀아줄 사람 가꿔놓지도 않아서
후~~~~~~~~~~~~
이번에도 안즉 바요~줄거는 마련 안됐음ㅋㅋ
전시 끝난 물건들은 너무 커서 들고가기 힘들고
작지만 걸어두고픈 정도의 선물마련하고싶어서.....
한 오십년 내려가면 좀 비싼 가격에 얼마짜린가....알아보고싶은거 마련하고싶어서....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땐 난 이세상에 없겠구만?
시간 내줄 사람 요~요~ 붙으라니껜?
  • 파랑 2006.04.25 13:00
    언니..아무래도 이번에도 조용히 있다 오셔야겠어요... 방 상태를 보아하니 글치 않겠어요?? 황사에 묻혀버렸나?? 넘 조용하다....
  • 석이엄마 2006.04.25 20:52
    윗글보니깐 드뎌 자라가 카운트다운돌입한 듯~숨죽이자 다들!!!
  • violeta 2006.04.27 15:53
    ㅋㅋ
  • 석이엄마 2006.05.06 10:14
    빨리 잡아랏!!! 선물줄라꼬 계산해보니깐 한번씩만 돌려도 우와~ 50여명은 되더라....는 말쌈. 살림만 사는 아줌마의 사회생활이 꽤 활발하다는 야그가 될 수 있을 듯~ㅋㅋ
  • 석이엄마 2006.05.06 10:15
    한작품에 거의 한달이 소요되는 셈. 그럼 앞으로 한 40~50달은 살아있어야 가능한 야그되겠죠? 이렇게 또 이유 하나를 찾았습니다요~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17 [re] 봄비는 주룩주룩~ 자라 2006.05.06 1
1816 오랜만이예요. 7 푸른비 2006.05.05 8
1815 [re] 오랜만이예요. 자라 2006.05.06 1
1814 축 근로자의 날~ 5 석이엄마 2006.05.01 5
1813 [re] 축 근로자의 날~ 자라 2006.05.01 0
1812 하이 자라~~~ 14 김순호 2006.04.25 15
» 몽땅이 또 상경~ 5 석이엄마 2006.04.24 5
1810 두려운건가? 6 석이엄마 2006.04.20 7
1809 바이오 언니 14 꽃님이 2006.04.17 14
1808 오늘의 애정운.... 25 인주라™ 2006.04.12 26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91 Next
/ 1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