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일상
2003.02.15 20:53

부럼

조회 수 16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음력 정월 보름날 밤에 까먹는 잣 ·날밤 ·호두 ·은행 ·땅콩 따위의 총칭.

대개 자기 나이 수대로 깨문다.
여러 번 깨물지 말고 한 번에 깨무는 것이 좋다고 하여
한번 깨문 것은 껍질을 벗겨 먹거나 첫번째 것은 마당에 버리기도 한다.

깨물면서 1년 동안 무사태평하고 만사가 뜻대로 되며 부스럼이 나지 말라고 기원한다.
이렇게 하면 1년 동안 부스럼이 나지 않으며, 이가 단단해진다고 한다.

보름날의 부럼을 위해서 14일 밤에는 미리 과실을 준비해 두고,
땅속에 묻은 밤을 꺼내어 깨끗이 씻어 놓는다.

- 네이버 백과사전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205 일상 딸기 이천맛있게 보이길레... 2 file 2003.02.10 174
204 일상 정말 깨끗한 한표! 투표하는 곳이런거 찍으도 되는건가? 1 file 2003.02.10 130
203 일상 선거하러 가는 길 왜이렇게 가까이 보일까? 1 file 2003.02.10 102
» 일상 부럼 음력 정월 보름날 밤에 까먹는 잣 ·날밤 ·호두 ·은행 ·땅콩 따위의 총칭. 대개 자기 나이 수대로 깨문다. 여러 번 깨물지 말고 한 번에 깨무는 것이 좋다고 하여... file 2003.02.15 160
201 일상 꽃이 피다 엇그제만해도 꾹~다물고 있었는데 봄날 햇볕 아래서 기지개를 켜고 있네요. 내마음의 봄도 이꽃과 함께 오려는지…… 9 file 2003.02.18 275
200 일상 활짝 피다 며칠 잔뜩 흐리고 비오더니~ 이제서야 활짝 피었네요. 5 file 2003.02.24 218
199 일상 작심 얼마나 갈지… 담배 끊을려고 결심할때마다 뽀득 뽀득 소리날때까지 닦아서 책장한구석에 고이 모셔 놓건만… 4 file 2003.03.06 307
198 일상 예비군 훈련 군복도 안주고 훈련만 꼬박 꼬박 나오라 하네. 덴장... 훈련 받을땐 시간 디게 안가는데 벌써 5년차라니 ─.─; 2 file 2003.03.09 215
197 일상 봄의 향기 이렇게 표현 할 수 밖에 없는게 아쉽지만... 느껴 지시나요? 2 file 2003.03.11 353
196 일상 소시지 안주 영등포 팍스팍스항상 노가리 아니면 대구포 였는데... 3 file 2003.03.16 340
195 일상 자연보호 광화문"사람은 자연보호 자연은 사람보호" 3 file 2003.04.20 267
194 일상 그냥 친구가 진짜 친구다! 영등포 - 팍스팍스이유가 없다! 11 file 2003.04.29 340
193 일상 예비신랑 둘 신길동함께모여 놀던때가 엇그제 같은데... 축하해! 5 file 2003.05.04 301
192 일상 kcal & km/h 0 1 file 2003.05.15 161
191 일상 집앞 달리기코스매일 아침 6시 거친 숨을 몰아쉬며 달린다! 2 file 2003.05.19 267
190 일상 뼈는 떠나고 살만 남았다 광명시 닭갈비집. 3 file 2003.06.10 279
189 일상 여성 트렁크 출시 대림동 - 패밀리마트노숙시절 여름방학 학생회의실에서... 당연히 찾아오는 사람 없을줄 알고 트렁크만 입고 있었는데 느닷없는 女 후배의 방문. 덴장~ 급한김에... 1 file 2003.06.10 358
188 일상 오겹살 집근처. 3 file 2003.07.28 297
187 일상 동동주 영등포 민속주점. 6 file 2003.07.28 376
186 일상 소주한잔 영등포역 뒤 마을버스 정류장 앞 - 포장마차전엔 오이만 있어도 감사 했었는데, 이젠…… 3 file 2003.11.25 14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